'오! 삼광빌라!' 전인화, 진기주 황신혜에게 보내려 거짓 고백
'오! 삼광빌라!' 전인화, 진기주 황신혜에게 보내려 거짓 고백
  • 코리아일보
  • 승인 2020.11.21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오! 삼광빌라!' 엄효섭의 등장에 전인화의 마음이 급해졌다.

2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에서는 이순정(전인화 분)이 이빛채운(진기주 분)을 김정원(황신혜 분)에게 보내기 위해 거짓말했다.

이날 황나로(전성우 분)는 박필홍(엄효섭 분)과 그 일당으로부터 무자비하게 폭행당했다. 박필홍은 "어디서 이 형님 영역에 멋대로 들어와서 똬리를 틀고 있느냐"면서 "네 플랜. 내 딸래미 서연이, 아니 빛채운 꼬신다. 그 후에 김정원 사위로 입성해서 배 터지게 잘 먹고 잘산다. 맞지? 이게 어디서 네가 내 사위가 되겠다는 거냐"고 말했다. 황나로는 "누가 아버지로 받아준다더냐. 지금 상황이 그렇지 않다"고 조롱했다. 박필홍은 "삼광빌라에서 나가라"고 협박했다. 황나로는 이에 지지 않고 "예전에 딸 버린 것 밝혀버리겠다"라며 "사랑하는 남친 말을 왜 안믿겠나"라고 맞섰다. 거짓말로 큰 소리를 친 황나로는 고민에 빠졌다.

이빛채운은 변미자(전영 분)에게 만나고 싶다며 문자를 보냈다. 변미자는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으며 "맞네, 박필홍 딸"이라고 말했다. 변미자는 황나로에게 전화해 "자꾸 나한테 전화하고 이제 만나자고 문자까지 보냈다"고 말했다. 변미자는 황나로를 돕는 척, 박필홍과 한 패였다. 이빛채운을 흔들어달라는 장서아(한보름 분)의 부탁을 받은 황나로는 이빛채운이 김정원의 집에 들어가는 걸 최대한 막을 계획이었다. 이춘석(정재순 분)이 한국에 있다는 정보를 입수한 황나로는 또 다른 계획을 세웠다.

박필홍은 이순정을 찾아와 "빛채운이 정말 잘컸더라"며 "내 핏줄인데 천륜을 어떻게 끊나"고 뻔뻔하게 말했다. 이순정은 "그런 짓을 해놓고 아버지라고 할 수 있나. 김정원은 가만히 있을 것 같나"고 했지만, 박필홍은 "내가 무슨 짓을 했는데?"라고 대꾸했다. 이순정은 "이 동네 얼씬하지 마라. 우리 채운이 앞에도. 그땐 내가 당신 죽여버릴 것이다"고 엄포를 놓았다. 박필홍은 "순정아, 네가 그럴 때까지 난 가만히 있을 것 같냐"며 "우리 딸과 가까워진 다음에 김정원에게 보내는 게 맞다"고 흑심을 드러냈다. 이순정은 박필홍의 뺨을 치고 "가만히 있지 않겠다"고 경고했다.

집에 돌아온 이순정은 이빛채운에게 "너, 가. 친엄마한테 가. 너 안가면 엄마가 자수할 것이다"라며 "엄마가 유괴범이었다고. 내가 너 훔쳐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