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식이' 엄마, 나경원에 "무릎까지 꿇었는데 꼭 사과받겠다"…울분 터뜨려 / 연합뉴스 (Yonhapnews)
'민식이' 엄마, 나경원에 "무릎까지 꿇었는데 꼭 사과받겠다"…울분 터뜨려 / 연합뉴스 (Yonhapnews)
  • 코리아일보
  • 승인 2019.12.01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인이법, 한음이법, 하준이법, 태호유찬이법, 민식이법, 국회 외면

분노를 넘어 눈물바다로, 아이들 이용치마라

아이들 이름 함부로 거론치 마라 사과하라 나경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